제37회:GAIA 연재 3:필터 섹션을 철저히 해부!

여러분 안녕하세요! 사이토 히사시입니다. 전 회의 「OSC(오실레이터)」에 계속해, 이번은 GAIA의 「FILTER(필터)」섹션에 대해, 자세히 해석해 봅시다.

필터란, 문자 그대로 「필요하지 않은 것을 걸러내어 삭제하는 기능」입니다. 예를 들면, 커피를 드립 할 때, 원두커피는 거름종이에 남고, 우려낸 물이 종이를 통과해 추출됩니다. 확실히 이 거름종이는, 필터와 같은 거름망인 것입니다. (커피 드립용의 거름종이를 "필터"라고 부릅니다).

그러면, GAIA의 필터 섹션에 대해, 자세하게 살펴 보겠습니다.

▲사진 1:GAIA SH-01
확대 사진 제품 정보

필터란?

신디사이저의 경우, 필요한 주파수대역의 소리만을 통과시키거나 차단하여, 소리를 굵고 가늘게 하거나 혹은 밝고 어둡게 합니다. 이러한 필터 가공은, 소리 만들기의 중요한 요소입니다. 또한, 필터 섹션에 탑재된 「엔벨로프」를 사용하면, 시간적인 음색 변화(즉, 필터의 움직임)를 자동적으로 적용시킬 수 있습니다.
일반적인 신디사이저에는, 낮은 주파수 성분만을 통과시키는 「LPF(로우 패스 필터)」나, 반대로 높은 성분만을 통과시키는 「HPF(하이 패스 필터)」등의 표준적인 필터 타입이 탑재되어 있습니다만, GAIA에는 이것들 이외에도 독특한 타입이 준비되어있습니다.

GAIA의 필터 섹션에는, 다양한 특성의 필터를 선택할 수 있는 「모드(MODE)」나, 「컷오프 주파수(CUTOFF)」와「레조난스(RESONANCE)」, 연주하는 건반에 의해 컷오프 주파수를 변화시키는 「키 팔로우(KEY FOLLOW)」, 그리고"ADSR(어택 /디케이 / 서스테인 /릴리스)로부터 되는 「필터 엔벨로프(FILTER ENV)」, 그 엔벨로프의 적용 상태와 정/역방향을 자유자재로 조종할 수 있는 「엔벨로프 depth(ENV DEPTH)」라는 기능이 갖추어져 있습니다.

그러면, 다음 장부터는 GAIA에 준비되어 있는 4 종류(바이패스를 제외)의 필터 특성의 차이를, 실제로 소리를 들으면서 확인해 봅시다.

▲사진 2:GAIA의 필터 섹션. 여기서, 소리의 밝음이나 굵기를 결정합니다.
확대 사진

LPF(로우 패스 필터)

아날로그 신디사이저의 소리 만들기에서, 제일 사용 빈도가 높은 필터는, 이 「로우 패스 필터」입니다. "로우 패스"는 「저음 성분만 통과」 시킨다는 의미입니다. 좀 더 간단히 말하면, 고역 성분을 억제하여, 저역 성분이 만들어 내는 소리의 굵기를 강조합니다. 즉, 대담한 신디 베이스를 만드는데 안성맞춤인 특성을 가진 필터인 것입니다.

▲그림 3:로우 패스 필터의 이미지도. 컷오프 주파수보다 높은 주파수 성분을 컷 해 소리를 둥글게 합니다.
무엇보다 표준적인 필터입니다.

그러면, 로우 패스 필터의 사운드를 들어 보세요. 그 근본인 오실레이터 웨이브에 「쏘우파」를 사용합니다.
레조난스의 값을【0】으로 하고, 컷오프 주파수를【최대】로부터【최소】에, 그리고【최소】로부터【최대치】로 변화시키고 있습니다. 고역성분이 점차적으로 감소해, 마침내 완전히 무음에 가까운 상태(컷오프 주파수가 최소치)가 되어, 그리고 원래대로 돌아가는 모습을 알 수 있겠네요.



다음은, 레조난스의 노브를 센터 보다 약간 높게 설정(시계에 비유하면 14시정도의 위치)한 상태로, 컷오프 주파수를 똑같이 움직여 봅시다. 신디사이저 특유의 독특한 맛깔나는 음색이 되네요(이것을 스위프 음이라고 부릅니다).

● 필터 엔벨로프를 사용하기

여기까지는, 컷오프 주파수와 레조난스의 값을, 실제로 노브를 손으로 움직여 음색에 변화를 더해봤습니다. 다음은, 필터 엔벨로프를 사용해, 건반을 연주할 때 자동적으로 컷오프 주파수와 레조난스가 시간적으로 변화하도록 설정해볼게요. 우선은, 컷오프 주파수, 레조난스, 그리고 필터 엔벨로프를 그림 4와 같이 설정합니다. 이 사운드를 들어 주세요. 건반을 연주할 때에, 컷오프 주파수가 디케이(D)로 설정한 값까지 상승해,"삐용삐용~"하는 변화가 있는 것을 알 수 있겠지요?

▲사진 4:필터의 설정. 여기서 중요한 것은, 엔벨로프 depth의 슬라이더가【0】보다 위쪽, 즉 엔벨로프의 커브가 정방향에 걸리는 상태가 되는 점입니다.

다음에, 엔벨로프 depth를 사진 5와 같이 설정해 보겠습니다. 즉, 컷오프 주파수를 역방향으로 변화시키는 설정입니다. 방금 전의 스위프음과는 다른 "워워~" 하는 , 어택이 느려진 것 같은 음색 변화가 일어납니다. 이것이, 엔벨로프의 커브가 거꾸로 되었을 경우의 특징입니다.

▲사진 5:여기에서는, 엔벨로프 depth의 슬라이더가【0】보다 아래 쪽으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이와 같이, 컷오프 주파수와 레조난스를 엔벨로프 depth로 컨트롤 하는 것으로, 필터에서의 기본적인 음색 만들기를 실시할 수가 있습니다.

HPF(하이 패스 필터)

「하이 패스 필터」는, 로우 패스 필터와는 반대로 고역성분 만을 통과시키는 필터입니다. 즉, 불필요한 저역을 컷(로우 컷) 하기 위해서 이용하는 것입니다. 

음색을 풍부하게 사용한 백 트랙 중에서, 음색끼리가 부딪치지 않게 하이 패스 필터로 저역을 컷하는 것으로, 신디 리프를 두드러지게 할 수가 있습니다. 또, 하프시코드와 같이 섬세한 음색을 만들 때에도 편리하게 여기는 필터 타입입니다.

▲그림 6:하이 패스 필터의 이미지도. 컷오프 주파수보다 낮은 주파수 성분을 컷하여 고역을 강조합니다.
고역에 특징이 있는 퍼커시브한 사운드를 만들 수 있습니다.

그럼, 하이 패스 필터를 사용해, 컷오프 주파수를 움직인 사운드를 들어 봅시다. 컷오프 주파수를 최대로 했을 때에, 매우 가늘고, 날카로운 음색이 되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BPF(밴드 패스 필터)

다음에 소개할 것이, 로우 패스 필터와 하이 패스 필터를 조합한 특성을 가지는 「밴드 패스 필터」입니다. 컷오프 주파수로 설정한 주위의 대역만을 통과시켜, 그 이외를 컷하여, 딱딱하고 독특한 맛을 가진 음색을 만들어 낼 수 있습니다.


▲그림 7:밴드 패스 필터 도면.
컷오프 주파수 부근의 주파수 성분만큼을 통해, 다른 주파수 성분을 컷 합니다.
독특하고 강한 음색을 만들 수 있습니다.

컷오프 주파수를 여러가지 움직이면서 녹음한 샘플 음을 들어 보세요.

 

PKG(피킹 필터)

마지막에 소개하는 「피킹 필터」란, 이퀄라이저와 같이, 특정의 대역을 강조시키는 필터입니다. 이퀄라이저와 다른 점은, 레조난스의 설정에 따라, 전자적으로 독특한 맛의 강한 음색을 다양하게 만들어 낼 수 있다는 것이죠. 아날로그 신디사이저만이 가능한 효과를 만들 수 있습니다.

▲그림 8:피킹 필터의 이미지도. 컷오프 주파수 부근의 성분을 강조합니다. LFO로 컷오프 주파수를 주기적으로 변화시키면, 와우 효과를 만들어 낼 수 있습니다. 

샘플음은, 엔벨로프 depth를 정방향으로 설정하고, 컷오프 주파수와 레조난스를 동시에 조작한 것입니다.



● 필터의 「슬로프」를 바꾼다

여기까지 소개해 온 샘플음은, 모두 「SLOPE(슬로프)」를【-12dB】로 설정해 제작했습니다.
필터의 슬로프란, 주파수대역을 컷하는 커브의 기울기입니다. GAIA에는, 1 옥타브로―12 dB감소시키고【-12dB】과-24 dB감소시켜【-24dB】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양자의 차이를 간단히 표현하면,【-12dB】라면 필터를 가볍게 걸 수 있고【-24dB】를 선택하면, 보다 격렬한 필터 효과를 줄 것입니다.

▲그림 9:로우 패스 필터의 슬로프의 도표.

필터의 자기발진에 음계를 붙이기

마지막으로, 필터를 발진시켜, 거기에 음계를 붙여 연주해 보겠습니다. 필터 발진에 의한 사운드는, 80년대의 신디 드럼과 같은 「쀼~」하는 효과음을 떠올리는 분이 많을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키 팔로우을 사용하여, 발진음에 간단히 음계를 붙일 수 있습니다.

우선, 필터를 발진시킵시다. 레조난스의 값을 올리고, 컷오프 주파수를 조금씩 올려 갑니다. 그러면 「삑」하고 발진하기 시작하는 포인트가 발견될 것입니다. 거기서 키 의 노브를 우측방향으로 돌리며 건반을 연주하면, 이 발진음 그대로 음계를 연주할 수 있습니다. 이 때, 엔벨로프 depth를 정방향에 약간 올려 두는 것이 요령입니다.
여기에서는, 효과를 알기 쉽도록, 오실레이터 웨이브로 음정감이 없는 「노이즈파」를 선택하여, 필터 발진시켜 연주해 볼게요. 컷오프 주파수를【0】부터 단계적으로 올려가 발진 음이 「A(라)」의 피치에 도달하도록 건반을 연주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컷오프 주파수를 돌리고 있습니다.

화이트 노이즈만의 느낌과 필터 발진이 만들어 내는 정현파의 사운드가 믹스 되어 휘파람과 같은 사운드를 만들어 낼 수 있었습니다. 들어 보세요. 



GAIA의 본격적인 필터 섹션은, 어땠습니까? 오실레이터로 원본 웨이브를 선택하고, 필터로 음색의 가공을 실시하는 것까지 이해할 수 있었나요? 다음 번은, 「AMP(앰프) 섹션」으로, 소리나는 방법이나 소리가 사라지려 할 때 등의 시간적인 음량 변화를 더해주는, 「LFO 섹션」에서 여러가지 모듈레이션 효과를 더하는 방법을 소개해보겠습니다. 기대하세요! 

profile:사이토 히사시
91년 빅터 엔터테인먼트 일본 최초의 테크노 유니트 「가르트젭」으로 데뷔. 유니트 휴지 후 다양한 클럽계 유니트에 참가해 해외에서의 디스트리뷰트도 적극적으로 실시. 1996년부터 스테이지 의상부터 장비등 모든 것을 완벽하게 본뜬 YMO의 완전 카피 밴드 「Y세트왕」으로서 활동. 리얼타임으로 YMO를 체험한 열정 팬 뿐만 아니라, YMO의 라이브를 본 적이 없는 젊은 팬도 확보하고 있다. 또 잡지 등으로의 리뷰 집필 등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다.
Share this Post: